티몬, 매월 1일부터 한주간 ‘퍼스트위크’ 진행
일간스포츠

입력 2020.08.31 10:55

서지영 기자
 
 
.

.

 
 
국내 최초 타임커머스 티몬이 오는 1일부터 7일까지 월 최대 쇼핑 주간인 ‘퍼스트위크’를 개최하며 최대 62%의 할인·적립 혜택을제공한다고 31일 밝혔다.
1일 ‘퍼스트데이’를 시작으로 4일 ‘무료배송데이’, 5일 ‘5일데이’, 7일 ‘티몬데이’까지 퍼스트위크 한 주간 다양한 특가 상품과 최대 50%의 할인쿠폰, 최대 12%의 적립금 혜택을 선보인다.
 
특히 퍼스트위크 첫 날인 퍼스트데이에는 놓치면 안될 할인·적립 혜택이 주어진다. 티몬 멤버십 슈퍼세이브 회원은 룰렛 참여를 통해 최대 50% 할인쿠폰을, 횟수 제한 없이 구매금액의 10% 적립에 2%  추가 적립도 받을 수 있다. 이는 최대 62%에 이르는 혜택으로, 퍼스트위크 기간 내 가장 큰 혜택을 누릴 수 있는 기회다. 일반회원의 경우 최대 30%의 룰렛쿠폰과 구매금액의 5% 무제한 적립이 가능하다.  
퍼스트위크 사전이벤트에 참여하면 추가 할인의 기회를 미리 얻을 수 있다. 1일까지 발급 가능한 ‘퍼스트데이 사전쿠폰’으로 슈퍼세이브 회원은 최대 6천원, 일반 회원은 최대 4천원의 할인 쿠폰을 받을 수 있다. 또, 오늘 31일까지 진행하는 ‘적립금 룰렛 이벤트’에 참여하면 미리 퍼스트위크에 사용 가능한 적립금을 받을 수 있다. 1일에 일괄 지급되고, 슈퍼세이브 회원은 최대 2천원, 일반 회원은 최대 1천원의 적립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특가 쇼핑에 재미를 더해줄 이벤트도 준비했다. 빠른 사람이 더 많은 적립금을 가져가는 ‘최대 100배! 적립금 이벤트’가 3일까지 열린다.  행사가 시작되는 1일 슈퍼세이브에 가입하는 고객은 단돈 100원으로 최대 1만원의 적립금을 받을 수 있다. 기존 슈퍼세이브 회원은 최대 5,000원,  일반 회원은 최대 1,000원까지 수령 가능하며 계정 당 1회 도전할 수 있다.
 
퍼스트위크 기간 동안에는 누구나 일 1회씩 참여 가능한 ‘출석체크 룰렛 이벤트’도 진행한다. 룰렛을 돌리기만 하면 매일 최대 700원의 적립금을 받을 수 있다. 또 매일 다른 구매 금액을 달성하여 7개의 스탬프를 모으는 ‘구매 스탬프 이벤트’도 진행하여 슈퍼세이브 회원은 3만원, 일반회원은 1만원의 적립금을 받을 수 있다.  
이처럼 다양한 방법으로 획득한 할인쿠폰과 적립금으로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특가 상품이 매일 펼쳐진다. 우선 1일에는 ▲교촌 구운주먹밥 간장치킨(100g 1+1, 1,900원) ▲제이준 마스크팩(34매, 7,900원) ▲호주산 소갈비살(600g, 1만5,900원) 등 ‘집콕’을 책임질 여러 홈캉스 상품을 온라인 초저가 수준으로 판매한다. 이 밖에도 ▲무선 물걸레 청소기 ▲다리미 등 슈퍼세이브 전용 1원딜과 같은 깜짝 특가딜을 선보이며 매일 쇼핑 축제를 이어갈 예정이다.
서지영 기자 seo.jiye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