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래프톤, 통합법인+독립 스튜디오 체제로
일간스포츠

입력 2020.09.25 21:02

권오용 기자
크래프톤

크래프톤

 
크래프톤이 통합법인과 독립스튜디오 체제로 전환한다. 

 
크래프톤은 25일 KLT(매월 경영진과 직원이 소통하는 프로그램)를 통해 향후 새로운 통합법인을 출범하고, 독립스튜디오 체제를 강화해 ‘제작의 명가’라는 비전을 실현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크래프톤과 펍지주식회사의 비개발 조직이 합쳐져 통합법인이 된다. 

 
회사 측은 “통합법인은 다양한 타이틀을 효과적으로 자체 서비스할 수 있는 역량과 스케일을 확보해 PUBG스튜디오, 협동과 성장 기반의 MMORPG를 개발하는 블루홀 스튜디오, 캐주얼게임 중심의 제작 스튜디오 등의 독립스튜디오가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게 업무환경을 조성하는 역할을 한다”고 말했다. 

 
각 독립스튜디오는 ‘책임 제작’이라는 환경 아래에서 오래도록 사랑받는 IP를 목표로 게임 개발에만 집중한다.

 
김창한 크래프톤 대표는 “크래프톤은 핵심가치를 Creative Identity에 두고 제작중심의 콘텐트 개발 회사로 운영될 것”이라며, “앞으로 통합법인은 독립스튜디오들이 개발에 집중할 수 있도록 다방면의 업무환경을 조성하고 목표를 달성할 수 있게 이끌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김대표는 “독립스튜디오들은 특정한 장르에서 경쟁력 있는 제작 능력을 갖추고, 자체적으로 지속가능한 성장을 할 수 있는 책임 제작을 실현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크래프톤은 향후 통합법인과 독립스튜디오 간의 협업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모델을 구체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