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성환, 추석장사씨름대회서 통산 9번째 한라장사 등극
일간스포츠

입력 2020.10.03 19:33

김희선 기자
대한씨름협회 제공

대한씨름협회 제공

 
최성환(영암군민속씨름단)이 위더스제약 2020 추석장사씨름대회에서 한라장사에 등극했다.
 
최성환은 3일 강원도 영월군 영월스포츠파크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한라장사(105㎏ 이하) 결정전(5전 3승제)에서 이주용(수원시청)을 3-0으로 제압하고 한라장사에 올랐다. 이달 12일 입대를 앞둔 최성환은 개인 통산 9번째 한라장사 타이틀 획득의 기쁨을 안았다.
 

최성환은 16강(3전 2승제)부터 상대에게 한 판도 내주지 않으며 연승을 달렸고, 8강에서도 김상현(문경새재씨름단)을 2-0으로 물리쳤다. 이어 4강에서 같은 팀 후배인 오창록을 안다리와 잡채기로 쓰러뜨렸고 이주용과 맞붙은 결승에서도 승리를 챙겼다. 최성환은 "올해 허리 부상으로 대회도 잘 못 나가고 훈련도 힘들었지만, 조금이라도 힘들어하면 감독님이 따로 스케줄을 만들어서 훈련을 도와주셨다. 사랑한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희선 기자 kim.heeseon@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