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즈컴퍼니,‘생활형숙박시설’ 운영 진출
일간스포츠

입력 2020.11.05 10:19

권지예 기자
홈즈리빙라운지

홈즈리빙라운지

 
국내에서 처음으로 ‘한국형 코리빙’을 시작한 홈즈컴퍼니가 주거 분야를 넘어, 생활형 숙박시설 운영 사업에 진출한다.
 
프롭테크 기반의 부동산 개발 및 임대관리 사업을 전개하는 홈즈컴퍼니는 충무로역 ‘빌리브 아카이브 남산 생활숙박시설 개발사업’의 위탁운영사로 선정돼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충무로PFV)이 시행하고 신세계건설이 시공하는 이 사업은 충무로역 일원에 지하 2층, 지상 20층 규모(연면적 약 1만7300㎡)로 건립, 숙박과 주거 기능을 갖춘 생활숙박시설(총 455실)로 계획돼 연말 착공을 앞두고 있다.
 
홈즈컴퍼니는 생활숙박시설의 기존 운영서비스처럼 청소 및 세탁 등 기능적인 서비스만을 제공하는 것이 아닌, 코리빙(Co-Living) 서비스가 결합된 운영 방식을 선보일 예정이다. 중·장기 숙박에 적합한 생활편의 시설 및 서비스를 갖춘 라운지, 여가 생활을 지원하는 ‘로컬 투어’, ‘F&B 행사’ 등 커뮤니티 콘텐츠로 투숙객의 편의성을 증대한다.
 
객실 예약 및 시설 관리에도 테크 기반의 임대관리 노하우가 다양하게 적용된다. 라운지에 IoT 시스템을 적용해 언택트를 요구하는 고객 니즈에 맞춰 운영을 효율화한다. 또, 임차인 요구사항에 실시간으로 대응하는 온라인 서비스와 앱 기반 청구 관리 서비스 등을 통해 운영 효율성을 극대화하고, 임차인과 투숙객의 만족도를 높일 예정이다.
 
 권지예 기자 kwon.jiye@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