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경륜경정 24일부터 다시 휴장, 부산 창원 정상 진행
일간스포츠

입력 2020.11.23 16:28

김두용 기자
수도권의 경륜경정이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으로 다시 휴장에 들어갔다.

수도권의 경륜경정이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으로 다시 휴장에 들어갔다.

코로나19가 확산하면서 경륜·경정(수도권)도 다시 중단된다.
 
국민체육진흥공단 경륜경정총괄본부는 23일 "코로나19 확산세가 거센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가 현행 1.5단계에서 2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24일부터 다음 달 7일까지 경륜·경정을 임시 휴장한다"고 밝혔다. 휴장 기간은 추후 코로나19 확산 여부에 따라 변동될 수 있다.
 
이로써 8개월여의 휴장 끝에 지난달 30일 부분 재개장한 경륜·경정은 한 달도 채 못돼 다시 운영을 중단하게 됐다. 다만 부산스포원과 창원경륜공단에서 개최하는 경륜 경주(서면· 광복·김해지점 포함)는 정상적으로 진행한다. 충청권에 위치한 대전·천안지점도 입장 좌석의 20% 내에서 운영한다.
 
자세한 사항은 경륜, 경정 홈페이지와 통합 콜센터(☎ 02-2067-5000)로 문의하면 된다.
 
김두용 기자 kim.duy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