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송 키움 대표, 일신상의 이유로 26일 사임
일간스포츠

입력 2020.11.26 12:22

배중현 기자
 
하송 키움 히어로즈 대표이사가 팀을 떠난다.
 
키움 구단은 26일 "하송 대표이사가 일신상의 이유로 사임한다"고 밝혔다. 하송 대표이사는 지난해 10월 말 취임한 이후 1년 동안 키움 야구단을 이끌어왔지만 이날 이사회를 통해 사임 의사를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키움 구단은 "후임 사장은 향후 이사회와 주주총회를 거쳐 최종 선임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배중현 기자 bae.junghyune@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