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재은, "몸매 백퍼 뽀샵일 수도..." 악플에 공개 응징! "넌 힘들고 나는?"
일간스포츠

입력 2020.11.28 14:33



맥심 모델 출신 신재은이 몸매 관련 악플을 단 이들에게 결국 사과를 받았다.

신재은은 지난 27일 신재은은 인스타그램에 본인에게 달린 악플을 대거 공개했다. 한 인스타그램 이용자가 "이거 그거지?"라고 하자 다른 인스타그램 이용자는 "백퍼 아니면 포샵일수도"라는 댓글을 덧붙였다.

이에 신재은은 "에효 이것들아 거울 보고 반성이나 악담 달지 말고"라는 댓글로 적극 응수했다.
 
결국 해당 댓글을 달았던 한 인스타그램 이용자가 신재은에게 사과를 했다. 이용자는 "하지 말아 할 실수를 했다"라며 "일이 커질 거라고 예상하지 못했다"며 신재은에게 메시지를 보냈다.

그는 "친구는 일반 직장인이라 지금 받는 댓글들과 악플에 너무 큰 괴로움을 받고 있다"며 본인 SNS에 악플이 달린다며 괴롭다고 하소연했다.

댓글을 달았던 다른 이용자도 "기분 나쁘게 해드린 점 죄송하다"라며 "아무 생각 없이 댓글을 달았다. 절대 악담하려고 한 것 아니다"라고 사과했다. 그는 "생각 없이 댓글을 달았다"며 거듭 사과했다.

신재은은 이용자들이 보낸 사과 메시지를 공개했다. 신재은은 "사과문이 진심이었으면 좋겠다"며 "자기는 악플 받으니까 힘들고, 난 안 힘드냐?"고 답변했다.

그는 "내가 당신들 아이디 가려주는 거 진짜 하기 싫은데 당신 잘릴까 봐 가려준다"라며 "안 그래도 마음가짐도 힘들어 보이는데 잘리면 안된다"라고 통큰 배포를 보였다.

신재은은 평소 본인이 받은 악플을 공개해 왔다. 또한 지난 7월에는 몇몇 악플러들을 고소하기도 했다.

최주원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