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아제약]KBO, 코로나 시대 '모범' 리그 운영…스포라이브 모범방역상 수상
일간스포츠

입력 2020.12.08 16:22

안희수 기자
'2020 조아제약 프로야구대상 시상식'이 8일 서울 중구 더 플라자 서울 그랜드볼룸에서 열렸다. 사진=일간스포츠 특별취재반 2020.12.08

'2020 조아제약 프로야구대상 시상식'이 8일 서울 중구 더 플라자 서울 그랜드볼룸에서 열렸다. 사진=일간스포츠 특별취재반 2020.12.08

 
한국야구위원회(KBO)가 스포라이브 모범방역상을 수상했다.
 
KBO는 올 시즌 개막에 앞서 시시각각 변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에 즉각 대처하기 위해 전담 태스크포스(TF)를 꾸렸다. 선수단과 리그 관계자, 야구팬의 감염 예방을 위해 노력했다. 구장 관리와 출입·팬서비스·구매 등 구체적이고 세분된 야구단 운영 가이드라인을 마련했다.
 
철저한 방역 속에 프로야구가 열리지 팬들이 열광했다. 프로야구는 사회 전반에 스며든 ‘코로나 블루’ 극복에 힘을 보탰다. KBO는 '코로나19 대응 통합 매뉴얼'을 마련, 상황 변화에 따라 즉각적으로 대응하며 2020시즌 KBO리그 일정이 중단 없이 마칠 수 있도록 지원했다. 올 시즌 KBO리그 1군 선수단 중에는 확진자가 단 1명도 나오지 않았다.
 
안희수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