홀슈타인 킬 이재성 멀티골...도움도 추가
일간스포츠

입력 2020.12.13 13:22

킬 3연승, 선두 질주

이재성이 시즌 첫 멀티골을 터뜨렸다. [사진 홀슈타인 킬 인스타그램]

이재성이 시즌 첫 멀티골을 터뜨렸다. [사진 홀슈타인 킬 인스타그램]

 독일 프로축구 홀슈타인 킬 공격수 이재성(28)이 리그 2·3호 골(시즌 4·5호)을 몰아쳤다.
 
이재성은 12일(한국시각) 독일 레겐스부르크의 얀슈타디온에서 열린 2020~21시즌 분데스리가 2부리그 11라운드 얀 레겐스부르크와 원정경기에서 멀티골을 터뜨렸다.
 
원톱 스트라이커로 선발 출전한 이재성은 전반 32분 다이빙 헤딩슛을 첫 골을 넣었다. 5분 뒤엔 왼발 슈팅으로 골망을 한 차례 더 갈랐다. 이재성은 후반 21분 핀 바르텔스의 결승골까지 도왔다. 시즌 2호 도움. 
 
이재성이 2골 1어시스트로 맹활약한 킬은 3연승을 포함, 6경기 연속 무패(3승3무)를 달렸다. 킬은 승점 22로 그로이터 퓌르트(승점 21)를 제치고 리그 선두로 올라서며 분데스리가(1부) 승격 가능성을 키웠다. 
 
분데스리가 공식 홈페이지는 이재성의 활약을 조명하면서 "두 번째 골로 이어진 낮게 깔아찬 슛은 완벽에 가까웠다"고 칭찬했다. 이재성은 지난 시즌 리그와 컵대회를 통틀어 10골·8도움(33경기)을 올렸다.
피주영 기자 akapj@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