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금융권 고객 접점 디지털 전환 돕는 패키지형 솔루션 출시
일간스포츠

입력 2020.12.14 10:35

정길준 기자
KT 금융 채널 패키지 서비스 홍보 이미지. KT 제공

KT 금융 채널 패키지 서비스 홍보 이미지. KT 제공

KT는 금융 보안 전문 기업 이니텍과 손잡고 종합 디지털 금융 서비스인 '금융 채널 패키지'를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
 
KT와 이니텍은 최근 디지털 전환에 나선 금융권이 투자 비용을 절감하고, 효율적으로 IT 인프라를 운영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이 패키지를 개발했다. 모바일·인터넷 뱅킹, 영업점·콜센터 전산시스템, 자동화기기(ATM) 등 고객과 외부 접점 역할을 하는 IT 시스템인 '채널계' 특화 기능을 제공한다.
 
구체적으로 키보드 보안, 방화벽·백신, 단말기 지정, SSL 인증서, 통합 설치, 인증서 모듈 등 관련 솔루션을 KT와 협약한 솔루션사를 통해 일괄 계약해 이용할 수 있다. KT는 서비스 컨설팅부터 개발, 구축, 관제, 운영, 유지 보수까지 뒷받침한다.
 
또 이니텍은 '금융 ASP', '금융 BCP'를 클라우드 서비스로 전환해 선보인다. 금융 ASP는 인터넷 뱅킹과 같은 고객 서비스를 은행이 이니텍에 위탁하는 것으로, 국내 일부 은행이 이용하고 있다. 금융 BCP는 은행이 자체 보유한 시스템의 용량이 부족하거나 장애가 발생했을 때 이니텍이 실시간 복구를 지원하는 등 업무 연속성을 보장하는 서비스다.
 
이밖에 금융 채널 패키지를 사용하면 연중 사용 횟수가 많지 않은 재해 복구(DR) 서비스를 평소에는 정지 상태로 뒀다가 필요할 때만 운영할 수 있다. 보안 취약점 분석 평가, 정보보호 및 품질관리(SLA) 지원, 통합 관제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정길준 기자 jeong.kiljhun@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