왓챠, 360억원 규모 시리즈D 투자 유치…콘텐트 강화
일간스포츠

입력 2020.12.21 11:48

정길준 기자
왓챠.

왓챠.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왓챠는 총 360억원 규모의 시리즈D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고 21일 밝혔다.
 
시리즈D는 지난 7월 190억원 규모로 1차 투자가 진행된 데 이어, 예정됐던 170억원 규모의 2차 투자금 납입도 완료됐다. 총 누적 투자액은 590억원을 돌파했다.
 
총 10개사가 시리즈D 투자에 참여했으며, 2012년 왓챠의 시드 투자사였던 카카오벤처스를 비롯해 이베스트투자증권, 메이플투자파트너스, 네오플럭스 등 4개사가 재투자에 나섰다.
 
시리즈D를 마무리한 왓챠는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투자를 확대할 계획이다. 오리지널 콘텐트를 본격적으로 제작하고, 독점작을 추가 확보한다. 새로운 유형의 콘텐트 발굴에도 나설 예정이다.
 
올해 왓챠는 '이어즈&이어즈', '와이 우먼 킬', '미세스 아메리카' 등 독점 콘텐트 시리즈 '왓챠 익스클루시브'를 선보였다. 유튜브 콘텐트 '가짜사나이2' 등 플랫폼의 경계를 허문 투자를 단행하기도 했다.
 
또 왓챠는 동영상 스트리밍 솔루션 기업 기드소프트를 인수하고 인프라 개선 등 기술력 제고에 속도를 내고 있다. 돌비 비전과 돌비 애트모스, HDR10+ 등 최신 영상 및 음향 기술을 자체적으로 서비스할 수 있는 기술력을 보유하게 됐다.
 
박태훈 왓챠 대표는 "고객의 만족을 극대화하는 콘텐트 공급과 시청 환경 제공을 위해 지속해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길준 jeong.kiljhun@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