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뱅크, 연탄은행에 연탄 1만2500장 기부
일간스포츠

입력 2020.12.22 17:18

권지예 기자
이문환 케이뱅크 은행장(오른쪽)과 허기복 밥상공동체 연탄은행 대표가 서울 종로구 창신동에서 연탄 전달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문환 케이뱅크 은행장(오른쪽)과 허기복 밥상공동체 연탄은행 대표가 서울 종로구 창신동에서 연탄 전달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케이뱅크가 코로나19 속 소외된 이웃들을 위해 밥상공동체 연탄은행(연탄은행)에 연탄 1만2500장을 후원했다고 22일 밝혔다.
 
케이뱅크가 후원한 연탄은 서울 종로구, 용산구 등 일대 쪽방촌에 전달될 예정이다. 당초 임직원 연탄 봉사 활동을 계획했으나 사회적 거리 두기 상황을 감안해 방역 수칙 준수 하에 전달식만 가졌다.
 
케이뱅크는 매년 사회공헌 활동의 일환으로 비대면 금융 교육을 진행해 왔지만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연탄 기부가 급감하고 있는 상황을 고려해 연탄 후원 활동을 결정했다.
 
이문환 케이뱅크 행장은 "대한민국 1호 인터넷전문은행으로서 따뜻한 금융, 포용적 금융을 앞장서 실천하겠다"라며 "앞으로도 은행의 성장과 주위 이웃을 살피는 사회공헌을 함께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권지예 기자 kwon.jiye@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