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현종 선발] 1회 3K로 시작…2회 가버에게 피홈런 허용
일간스포츠

입력 2021.05.06 09:42

배중현 기자
 

 
양현종(33·텍사스)이 피홈런을 허용했다.
 
양현종은 6일(한국시간) 미국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 타깃필드에서 열린 미네소타 원정 경기에 선발 등판해 2회 솔로홈런을 맞았다. 0-0으로 맞선 2회 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미치 가버에게 88.3마일(142.1㎞) 포심 패스트볼을 공략당했다.

1회 세 타자를 연속 삼진 처리할 정도로 쾌조의 출발을 보였지만 가버에게 불의의 일격을 당했다. 가버의 올 시즌 6호 홈런. 양현종의 시즌 두 번째 피홈런이었다.
 
경기는 2회 현재 미네소타가 1-0으로 앞서 있다.
 
배중현 기자 bae.junghyune@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