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브 에듀, 해외 초·중등학교 공교육용 한국어 교재 개발 착수
일간스포츠

입력 2021.05.18 09:35

김연지 기자
하이브 에듀 제공

하이브 에듀 제공

하이브 에듀(HYBE EDU, 사업대표 최영남)가 해외 초·중등학교 한국어 수업에 사용될 교재 개발에 나선다.   
 
하이브 에듀는 최근 국제한국어교육재단(이사장 임영담)과 ‘해외 한국어 교육용 부교재 개발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해외 공교육 영역에서의 한국어 교육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18일 밝혔다.
 
하이브 에듀는 아티스트 IP와 기술을 활용해 학습 콘텐트를 개발하고 전파하는 에듀 테크 기업으로, ‘Learn! KOREAN with BTS’, ‘Learn! KOREAN with TinyTAN’ 등의 한국어 학습 영상과 교재 패키지를 선보여 왔다. ‘Learn! KOREAN with BTS’는 영국 셰필드대와 미국 미들베리대, 프랑스 에덱비즈니스스쿨 등 7개국 9개 대학에서 한국어 강좌 정식 교재로 사용되고 있다.
 
하이브 에듀는 이번에 체결한 업무협약에 따라 국제한국어교육재단과 함께 한국어 부교재를 개발하며, 내년 초 교육부를 통해 해외의 초·중등학교에 보급하게 된다. 하이브 에듀와 국제한국어교육재단은 한국어를 배우는 전 세계 초·중등학교 학생들이 한국의 언어와 문화를 재미있고 효과적으로 익힐 수 있도록 방탄소년단의 IP를 활용해 다양한 온·오프라인 교육 콘텐트를 개발할 계획이다.
 
교육부 통계에 따르면 2020년 기준, 한국어를 정규 외국어 교육 과정으로 채택한 해외 초·중등학교는 총 39개국 약 1,700개교이며, 학생 수는 약 14만명에 이른다. 교육부는 최근 해외에서 한국어 교육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오는 2022년까지 총 45개국 2,000개교를 목표로 한국어 교육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발표했다. 이에 맞춰 하이브 에듀와 국제한국어교육재단은 해외 초·중등학교 한국어 교육 수요에 적극적으로 대응하며 한국어 학습 콘텐트와 교재를 지원할 계획이다.
 
최영남 하이브 에듀 사업대표는 “하이브 에듀 학습 콘텐트의 차별점은 완성도 높은 커리큘럼을 갖춘 동시에 아티스트 IP 활용 및 사용자 경험의 다양화를 통해 학습 동기를 강화한다는 것”이라며 “국제한국어교육재단과 함께 전 세계 초·중등학교 학생들이 더욱 즐겁게 한국어 학습에 몰입할 수 있도록 보다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방식을 제시하겠다”라고 밝혔다.
 
[하이브 에듀(HYBE EDU) 소개]
하이브 에듀(HYBE EDU)는 아티스트 IP를 기반으로 배움의 근본을 혁신하는 최고의 에듀 테크 기업을 지향한다. 응원하는 아티스트의 언어와 문화를 배우는 데 많은 시간과 노력을 들이는 전 세계 팬들과 학습자들을 위해 혁신적인 학습 콘텐트와 효과적인 학습 방법을 제시, 전파하고 있다.
 
김연지 기자 kim.yeonji@jtbc.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