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위즈, 신작 콘솔·PC 게임 ‘P의 거짓’ 첫 공개
일간스포츠

입력 2021.05.20 18:52

권오용 기자
네오위즈의 신작 ‘P의 거짓’.

네오위즈의 신작 ‘P의 거짓’.

네오위즈는 20일 신작 싱글 플레이 액션 RPG ‘P의 거짓’의 트레일러 영상을 최초 공개했다.  

 
‘P의 거짓’은 네오위즈 산하 라운드8 스튜디오가 콘솔과 PC 플랫폼용으로 개발하고 있으며 글로벌 동시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로스트아크’ 전투를 총괄했던 최지원 메인 디렉터, ‘킹덤 언더 파이어’, ‘블레스 언리쉬드’를 담당했던 노창규 아트 디렉터 등이 주요 개발진으로 참여했다.  
 
‘P의 거짓’은 19세기말인 벨에포크 시대를 배경으로 펼쳐지는 잔혹 동화 액션게임이다.  
 
고전 ‘피노키오’를 성인 잔혹극으로 각색한 것으로, 주인공이 인간의 되기 위한 여정을 떠나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네오위즈 측은 “피노키오라는 익숙한 소재를 모티브 삼아 ‘거짓말’이 게임을 관통하는 핵심 키워드이지만 원작과는 전혀 다른 새로운 IP로 재탄생시켰다”고 말했다.  
 
‘P의 거짓’은 심도 있고 긴장감 넘치는 전투를 선보이는 정통 소울라이크 싱글 플레이 액션 RPG이다.  
 
소울라이크에 충실한 액션에 더해 각 무기를 부위별로 조합하는 시스템과 팔 부위를 개조해 다양한 스킬을 사용하는 등 ‘P의 거짓’만의 특색 있는 전투를 경험할 수 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또 언리얼 엔진4 사용으로 극 사실적 그래픽과 입체적이고 생동감 있는 월드를 구현한다.
 
네오위즈의 신작 ‘P의 거짓’.

네오위즈의 신작 ‘P의 거짓’.

 
이날 공개된 트레일러 영상에서는 주요 무대로 등장하는 도시 크라트에서 일어난 비극적인 사건을 등장인물인 제페토 영감의 독백으로 알려준다.  
 
영상은 어둡고 차가운 게임의 분위기를 그대로 담아내고 있으며, 주인공 피오키오 등장과 함께 끝난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