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 꾸준히 혈액 수급 지원
일간스포츠

입력 2021.05.21 07:01

김두용 기자

지난 13일 마사회 임직원 헌혈운동 30여 명 참여

헌혈행사에 참여한 한국마사회 탁구단과 유도단.

헌혈행사에 참여한 한국마사회 탁구단과 유도단.

한국마사회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생명나눔, 헌혈운동’ 행사를 가졌다.
한국마사회 임직원들은 코로나19 장기화로 혈액 수요가 증가하고 있지만, 헌혈인구 감소로 적정 수준의 혈액 보유가 어려운 상황을 고려해 지난 13일 헌혈운동 행사를 실시했다. 대한적십자사의 헌혈버스를 지원으로 30여 명의 참가자가 헌혈에 동참했다.
이번 헌혈행사에는 지난 2월 1차 헌혈 행사에도 참여했던 한국마사회 탁구단, 유도단 선수들이 다시 참여해 소중한 나눔을 실천했다. 한국마사회는 코로나19 발생 이후 임직원과 경주마관계자들을 대상으로 다섯 차례 헌혈행사를 실시했다. 
한국마사회 사회공헌 담당자는 “사회적 거리두기로 단체봉사활동의 기회가 줄어든 요즘 생명나눔 헌혈운동으로 사회적 가치 추구에 앞장서고자 한다"며 "방역수칙을 준수하는 범위에서 농촌일손돕기 등 더 많은 사회공헌 활동도 적극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모인 헌혈증은 대한적십자사 혈액원을 통해 필요한 곳에 전달될 예정이다.
 
김두용 기자 kim.duy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