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 콜 "최고의 수비형 MF는 마켈렐레, 단 캉테를 보기 전까지"
일간스포츠

입력 2021.05.30 11:00

최용재 기자
 
은골로 캉테. 연합뉴스

은골로 캉테. 연합뉴스

 
첼시에서 활약했던 조 콜이 은골로 캉테를 극찬했다. 
 
첼시는 30일 오전(한국시간) 포르투갈 포르투 에스타디우 두 드라강에서 펼쳐진 2020~21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결승 맨체스터 시티와 경기에서 1-0 승리를 거뒀다. 카이 하베르츠가 선제 결승 골을 넣었다. 첼시는 9년 만에 우승을 차지했다. 
 
콜은 'BT Sport'를 통해 "지금 세계 축구에서 캉테보다 팀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는 선수는 없다. 캉테는 핵심적인 역할을 해내며 첼시를 우승으로 이끌었다"고 강조했다.
 
콜에게 있어 최고의 수비형 미드필더는 프랑스의 '전설' 클로드 마켈렐레였다. 하지만 생각이 바뀌었다. 
 
콜은 "나는 마켈렐레와 함께 플레이를 한 경험이 있다. 수비형 미드필더 포지션에서 내가 생각하는 최고의 선수가 마켈렐레였다. 단 내가 캉테를 보기 전까지만이다. 캉테는 마켈렐레가 가지고 있는 이상을 가졌다"고 평가했다.  
 
최용재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