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의생2' 조정석-정경호-전미도, 결전의 순간 어떤 선택할까
일간스포츠

입력 2021.08.19 14:25

황소영 기자
'슬기로운 의사생활2'

'슬기로운 의사생활2'

'슬기로운 의사생활2' 다섯 친구들이 결전의 시간을 마주한다.  

 
오늘(19일) 오후 9시에 방송될 tvN 목요극 '슬기로운 의사생활2' 9화에는 서로에게 힘이 되고 위로가 되는 조정석(익준), 유연석(정원), 정경호(준완), 김대명(석형), 전미도(송화)의 따뜻한 모습이 뭉클함을 안겼다. 특히 심야 버스 안에서 1년여 만에 마주친 정경호와 곽선영(익순)의 모습으로 끝난 8화는 9화에 대한 궁금증을 끌었다.
 
앞서 공개된 9화 예고편을 통해 비범한 목소리로 "이기고 돌아올게"라고 말하는 조정석과 "만나서 잠깐 이야기하고 싶어서 그래"라는 정경호의 담담한 목소리는 사연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했다.
 
이 가운데 공개된 스틸은 서로 다른 공간에 있는 다섯 친구의 각양각색 표정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먼저 지난 방송에서 엄마의 건강 상태를 몰랐던 자신을 자책하며 힘들어했던 유연석과 전미도의 한껏 밝아진 모습이 눈길을 끈다. 수술복을 입은 채 어딘가로 다급하게 온 듯한 전미도와 밴드 연주 중 환한 미소를 짓는 유연석의 모습은 보는 이들의 마음까지 청량하게 한다.
 
누군가를 바라보는 김대명의 시선 끝에 누가 있는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여기에 무언가 골똘히 고민하는 듯한 조정석의 진지한 모습과 어느 때보다 진중하게 환자의 상태를 체크하는 정경호의 믿음직스러운 모습이 이날 방송을 더욱 기다려지게 한다. 예상치 못한 전개 속 각자에게 다가온 서로 다른 결전의 순간을 맞이할 다섯 친구의 모습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ongang.co.kr
사진=tvN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