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자가격리 중 연락 안 온 '무도' 멤버들..." 인간관계 정리 통보?
일간스포츠

입력 2021.08.22 11:22


유재석이 자가격리 중 연락이 안 온 동료에게 서운한 마음을 드러냈다.
 
지난 21일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유재석이 무한도전 멤버였던 하하, 정준하, 광희, 조세호를 만나 식사하는 모습이 펼쳐졌다.

이날 자가격리를 마친 뒤 오랜만에 녹화에 참여한 유재석은 "응원해주고 걱정해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 내가 격리 기간을 견딘 힘은 올림픽이었다. 올림픽 아니었다면 그 시간을 어떻게 보냈을지 모르겠다. 혼자서 박수를 얼마나 쳤는지 모르겠다"고 밝혔다.

이어 광희를 만난 유재석은 "나 솔직히 이런 거로 서운함 못 느끼는데 내가 자가격리에 들어가면서 수많은 사람에게 연락이 왔다"고 운을 뗐다. 눈치 빠른 하하가 상황을 파악한 뒤, "그런데 광희한테서는 연락이 안 왔구나?"라며 광희를 때렸다.

광희는 "바쁘실까 봐 그랬다"고 해명했고 하하는 "너 너무하다"며 황당해했다. 이에 유재석은 "그래서 내가 나름 정리를 했다"고 말해 광희를 놀라게 했다.

네티즌들은 "광희 화들짝 겁 먹는거 웃긴다", "무한재석교에 균열이?", "무도 멤버들의 케미는 언제나 찐이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