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유로운 주말’ 서현, “점심 초대하고 싶어” 글 누구에게
일간스포츠

입력 2021.08.22 16:20

강혜준 기자
서현 인스타그램 캠처

서현 인스타그램 캠처

배우 서현이 수줍은 미소와 함께 여유로운 주말 일상을 공개했다. 
 
서현은 22일 인스타그램에 “wanna invite u to have lunch with me”(나와의 점심에 초대하고 싶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서현은 한 레스토랑의 테라스 석에서 다양한 포즈를 취하며 주말을 즐겼다. 서현은 민낯에 가까운 얼굴로 독보적인 맑고 투명한 이미지를 자랑했다. 시원해 보이는 살색 슬리브리스 톱을 입은 서현은 나무가 풍성한 배경에 어우러지며 마치 휴가에 온 느낌마저 줬다. 
서현 인스타그램 캡처

서현 인스타그램 캡처

특히 서현이 적은 “나와의 점심에 초대하고 싶어”라는 글은 팬들을 환호하게 하기 충분했다. 팬들은 “네, 제발요”, “간절히 원한다”, “아름답다” 등의 반응으로 서현의 초대에 응답했다. 
 
동료들의 반응도 따랐다. 서현과 함께 영화 ‘거룩한 밤: 데몬 헌터스’ 에 출연하는 경수진은 “여신이서현”라는 댓글을 남기며 미모를 칭찬했다.
 
그룹 소녀시대의 막내로 데뷔해 현재 연기 활동에 열심인 서현은 영화 ‘모럴센스’(가제)와 ‘거룩한 밤: 데몬헌터스’를 통해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최근 새 드라마 ‘징크스의 연인’ 출연 소식을 알리기도 했다. 
 
강혜준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