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앱·카톡서 '1인당 25만원' 국민지원금 확인한다
일간스포츠

입력 2021.08.30 11:16

정길준 기자
네이버 앱의 국민비서 국민지원금 알림 서비스. 네이버 제공

네이버 앱의 국민비서 국민지원금 알림 서비스. 네이버 제공

 
정부가 국민 약 88%에 1인당 25만원을 지급하는 코로나19 상생지원금을 네이버 앱과 카카오톡에서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게 됐다.
 
네이버와 카카오는 30일부터 국민비서 국민지원금 알림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네이버 앱이나 국민비서 홈페이지에서 '국민비서 서비스' 중 국민지원금 알림을 요청하면, 신청 하루 전인 9월 5일에 대상자 여부, 금액, 신청 기간·방법, 사용 기한·지역 등을 확인할 수 있다.
 
기존에는 이용자가 국민비서 홈페이지에서 신청하고 국민비서 플랫폼을 네이버로 설정해 연동하는 방식이었지만, 이날부터 네이버 앱에서도 간편하게 접속할 수 있다.
 
네이버 앱 첫 화면을 위에서 아래로 당기거나, 상단에 위치한 개인 특화 서비스 'Na.' 또는 프로필 이미지를 누른 뒤 전자문서 서비스에서 신청할 수 있다.
 
카카오톡의 국민비서 국민지원금 알림 서비스. 카카오 제공

카카오톡의 국민비서 국민지원금 알림 서비스. 카카오 제공

 
카카오톡도 국민비서 국민지원금 알림 서비스를 지원한다.
 
카카오톡 상단 검색창에서 국민비서를 조회한 뒤 '국민비서 구삐' 카카오톡 채널에서 가입 동의와 알림 신청을 하면 된다.
 
네이버 앱과 마찬가지로 지원금 관련 세부 내용을 사전에 파악할 수 있다.
 
국민지원금 비지급 대상자는 국민신문고나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이의신청할 수 있다. 결과 알림은 카카오톡으로 받을 수 있다.
 
국민지원금 신청 날짜가 되면 신청 기한과 방법 안내가 카카오톡 메시지로 전송된다. 신청을 완료하고 국민지원금을 받은 이용자는 사용 기한이 1개월, 1주일 남았을 때 각각 알림을 받는다.
 
국민지원금 지급 대상자는 신용카드·체크카드·지역사랑상품권·선불카드 중 선택해 신청할 수 있다. 9월 13일부터는 카드와 연계된 은행에서 오프라인 신청도 가능하다.
 
국민비서 서비스는 정부가 발송한 안내문이나 고지서를 전자문서 형태로 간편하게 확인하도록 돕는다. 교통 범칙금·운전면허 갱신·대학생 국가장학금 신청·일반 건강검진 및 암 건강검진일 알림 등 7종에 대한 서비스도 뒷받침한다.
 
정길준 기자 jeong.kiljhun@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