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혜경, 멍투성이 다리 공개에 팬들 '감동'.."승리가져다준 멍"
일간스포츠

입력 2021.09.02 11:37


방송인 안혜경이 멍 투성이인 양 다리를 공개해 팬들을 놀라게 만들었다.

안혜경은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나는 괜찮다. 아무렇지도 않다. 승리를 가져다 준 멍이기 때문에 나는 아프지 않다"라며 "FC불나방, 우리는 하나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온통 멍 자국으로 가득한 안혜영의 다리 모습이 담겨 있다.

이 멍은 전날 방송된 SBS '골때리는 그녀들'로 인해 생긴 상처로 보인다. 이날 안혜경이 소속돼 활약 중인 FC불나방은 FC구척장신과 준결승전을 벌였고, 3대 1로 결승에 진출했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