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찬욱 감독, 첫 TV드라마 '리틀 드러머걸: 감독판' TBS 편성
일간스포츠

입력 2021.09.07 06:10

조연경 기자
박찬욱 감독의 첫 TV 드라마를 국내 방송에서도 만날 수 있게 됐다. 
 
TBS는 박찬욱 감독의 첫 TV 드라마 ‘리틀 드러머 걸 : 감독판’ 편성을 결정, 7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방영한다. 
 
'리틀 드러머 걸'은 세계적 거장 박찬욱 감독의 첫 TV 드라마 연출작으로, 지난 2018년 BBC를 통해 공개됐다.
 
이번 TBS '리틀 드러머 걸 : 감독판'은 BBC에서 방영된 '리틀 드러머 걸'과는 다른, 박찬욱 감독의 연출 의도를 완벽하게 담아낸 새로운 버전의 드라마로 주목도를 높인다.  
 
총 6부작으로 구성돼 있으며 비범하고 감각적인 영상미가 시선을 사로잡을 전망. 주연배우 플로렌스 퓨와 알렉산더 스카스가드는 세련되고 매력적인 연기를 선보인다.  
 
'리틀 드러머 걸'은 존 르카레 작가의 원작 소설을 각색한 드라마로 1979년 이스라엘 정보국의 비밀 작전에 연루되어 스파이가 된 배우 찰리(플로렌스 퓨)와 그녀를둘러싼 비밀 요원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첩보물의 새 장을 열였다는 평을 받을 만큼, 손에 땀을 쥐게 하는 박찬욱 감독의 명 연출을 확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