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일, 플레이리스트 신작 '팽' 출연… 분노 유발자役
일간스포츠

입력 2021.09.13 10:28

김진석 기자
이승일

이승일

배우 이승일이 플레이리스트 신작 '팽'에 출연한다.

 
'팽'은 갇혀 살던 20대와 달리 제2회차 인생을 새롭게 시작하려는 주인공 윤소희(고사리)에게 4명의 남자가 등장, 오는 남자 안 막고 가는 남자 팽하는 30살의 불나방 로맨스를 그린다.
 
이승일은 극중 윤소희가 가장 팽하고 싶은 남자, 과거의 엑스(X) 전우상을 맡는다. 훤칠한 외모에 남자다운 성격, 섹시한 매력을 고루 갖춘 캐릭터로 윤소희를 향한 마음은 누구보다 진심이지만 서툰 표현으로 분노를 유발하는 인물이다. 윤소희와 아슬한 로맨스와 각각 다른 매력의 남자 캐릭터들과 대립으로 극에 새로운 재미를 더한다.
 
이승일과 플레이리스트의 만남은 이번이 두 번째다. 이승일은 플레이리스트의 웹드라마 '트웬티 트웬티'에서 허세와 꼰대 기질의 기피 대상 권기중으로 강한 인상을 남겼다. '팽'에 출연을 확정한 그가 또 한 번 강렬한 모습을 보여줄지 주목된다.
 
이승일은 "대본을 보며 전우상에 대해 많이 고민하고 연구했다. 이전의 작품과 다른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며 캐스팅 소감을 전했다.
 
김진석 기자 kim.jinseok1@jtbc.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