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윤·진서연, '돌싱포맨'이 질투하고 관심 갖는 조합
일간스포츠

입력 2021.09.14 10:35

김진석 기자
신발 벗고 돌싱포맨

신발 벗고 돌싱포맨

배우 이상윤·진서연이 '돌싱포맨'과 만난다.

 
14일 방송되는 SBS '신발벗고 돌싱포맨'에서 진서연은 등장하자마자 "이혼했다고 쭈구리로 살 필요 없다"며 거침없는 조언으로 '돌싱포맨'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외모는 물론 공부·운동까지 잘하는 이상윤에게 질투 폭발한 '돌싱포맨'은 너나 할 것 없이 리즈 시절 사진을 공개하며 외모 자랑을 보여 모두를 폭소케 했다. 심지어 '돌싱포맨' 중 한 명은 미남 테스트를 하는 도중 '기생오라비 같다는 얘기를 들어 봤다' '이성들이 나를 보고 수군거린 적 있다' 등 질문에 한 문항도 빠지지 않고 해당된다고 밝혀 현장을 초토화 시켰다. 과연 엄친아 이상윤을 제치고 미남 1위가 된 '돌싱포맨'은 누구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결혼 7년 차 진서연은 '이혼하지 않는 방법'을 공개해 모두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두 번 이혼하고 싶지 않은 '돌싱포맨'은 진서연과 이혼 상황극을 펼쳤다. 이혼하고 싶은 아내가 된 진서연은 시작과 동시에 촌철살인 '팩폭'을 날려 현장이 아수라장으로 변했다.
 
방송은 14일 오후 11시 10분.
 
김진석 기자 kim.jinseok1@jtbc.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