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형우, 취약계층 아동 돕기 위해 '1억원 기부'
일간스포츠

입력 2021.09.16 14:38

안희수 기자
프로야구 KBO리그 NC 다이노스와 KIA 타이거즈의 경기가 1일 오후 광주 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렸다. KIA 최형우가 4회말 2사 2,3루서 2타점 우익수 오른쪽 2루타를 날리고 기뻐하고있다. 광주=정시종 기자 jung.sichong@joongang.co.kr /2021.07.01.

프로야구 KBO리그 NC 다이노스와 KIA 타이거즈의 경기가 1일 오후 광주 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렸다. KIA 최형우가 4회말 2사 2,3루서 2타점 우익수 오른쪽 2루타를 날리고 기뻐하고있다. 광주=정시종 기자 jung.sichong@joongang.co.kr /2021.07.01.

 
최근 득녀한 KIA 외야수 최형우(38)가 취약계층 아동 돕기에 1억원을 기부했다.

 
최형우는 16일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 아동과 청소년을 위해 써달라며 국제 구호 NGO ‘글로벌쉐어’에 1억원을 기부했다. 최형우의 기부금은 보육원 및 학대 피해 아동 및 청소년에 대한 식료품 및 생필품 지원, 교육비, 의료비 등으로 쓰일 예정이다.
 
최형우는 "많은 분들의 축복 속에 예쁜 딸이 건강하게 태어났다. 2019년 첫째(아들)가 태어나면서 어려운 환경에서 성장하는 아이들에게 관심을 갖기 시작했고, 얼마 전 딸이 태어나며 그 마음이 더 커졌다”면서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아이들에게 지속적으로 보탬이 되고 싶다"라고 말했다.
 
최형우는 지난 2017년 유소년 야구 기금으로 2억원을 내놓았고, 지난해에는 사회취약계층 돕기에 1억원을 기부하는 등 꾸준하게 나눔 활동을 펼치고 있다.
 
모교인 전주 진북초교와 전주고에 매년 야구 용품이나 발전 기금을 기부하고 있으며, 유소년 야구선수들을 직접 만나 ‘원 포인트 레슨’을 하는 등 재능 기부 활동도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안희수 기자 an.heesoo@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