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L, 유망 선수 해외 연수 프로젝트 진행…美 아카데미 8주 연수
일간스포츠

입력 2021.09.27 14:48

김우중 기자
제1회 유망 선수 해외 연수 프로그램 당시 선발 학생 선수들. 사진=KBL 제공

제1회 유망 선수 해외 연수 프로그램 당시 선발 학생 선수들. 사진=KBL 제공

KBL이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유망 선수 해외 연수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KBL은 27일 "오는 2022년 1월 3일부터 2월 28까지 8주 동안 미국 플로리다 브래이든턴에 위치한 IMG 아카데미에서 진행하는 해외 연수 프로젝트는 유망 선수 2명을 선발한다"며 "다양한 농구 교육 프로그램에 참가해 개인 기량 향상 및 목표 의식을 부여해 향후 해외 선진 리그 진출의 가능성을 마련하고자 기획됐다"고 전했다.
 
참가 접수는 오는 28일부터 10월 8일까지 KBL 통합 마케팅 플랫폼에서 2주간 진행된다. 이후 실기평가와 면접을 통해 최종 2명의 선수를 선발한다. 선발된 선수는 오는 12월 30일 출국해 내년 1월 3일부터 미국 IMG 아카데미 농구부에 합류해 연수 프로그램을 받는다.
 
지난해 제1회 해외 연수 프로젝트에 선발됐던 삼일상고 이주영은 "선진 교육 프로그램 참여를 통해 기량 발전에 큰 보탬이 됐다. 특히, 외국선수들과의 경쟁을 통해 깨달은 것들이 많았고 보다 깊게 생각하고 플레이 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향후 프로선수가 되기 위해 준비해야 될 것들이 무엇인지 다시 한번 생각하는 시간이었고 농구뿐만 아니라, 인격적으로도 한 단계 성장하는 기회였다”고 참여 소감을 밝혔다.
 
김우중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