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MA' 리스너스 초이스, 방탄소년단 "원동력 주는 아미에 감사"
일간스포츠

입력 2021.10.02 22:49

박상우 기자
'TMA'

'TMA'

'TMA'

'TMA'

'TMA'

'TMA'

'TMA'

'TMA'

 
올 한해 가장 많은 사랑을 받은 노래는 방탄소년단의 'Butter'(버터)였다.
 
 
2일 개최된 음악 시상식 '2021 더팩트 뮤직 어워즈'(이하 'TMA')에서 방탄소년단이 음원 대상인 리스너스 초이스 상을 수상했다. 4관왕을 차지한 방탄소년단은 최다 수상의 영광을 이어나갔다. 시상자로는 '대세 배우' 김선호가 나섰다.
 
이날 멤버 제이홉은 기쁜 마음을 표현하며 "역시 상을 받으면 아미(팬덤)가 제일 먼저 떠오른다. 사실 아티스트 입장에서는 듣는 사람이 있으니까 매 순간 동기부여를 할 수 있는 것 같다. 항상 원동력을 주시고, 동기부여를 주시는 팬분들에게 감사함을 느낀다. 아직도 미숙하지만 계속 열심히 노력해서 기대에 부응하는 가수가 되고 싶다"라고 말했다.   
 
멤버 지민 역시 "코로나19 시기에 힘내 주시는 것만으로도 감사드리는데, 저희를 이렇게 사랑해주시니 어떻게 감사를 표현해야 하는지 모르겠다. 그저 앞으로 더 열심히 하겠다. 감사하다"고 말했다.
 
온라인으로 방송된 이번 시상식은 방탄소년단을 비롯해 슈퍼주니어, 임영웅, 황치열, 강다니엘, 세븐틴, 오마이걸, 브레이브걸스, ITZY(있지), 더보이즈,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 에이티즈, 아스트로, ENHYPEN(엔하이픈), 스테이씨, 크래비티, 위클리 등 많은 가수들이 참석했다.

 
 
박상우 기자 park.sangwoo1@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