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황희찬, EPL·BBC '이 주의 베스트 11' 선정
일간스포츠

입력 2021.10.05 09:25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7라운드에서 맹활약한 손흥민(29·토트넘)과 황희찬(25·울버햄튼)이 나란히 영국 BBC와 EPL '이주의 팀'에 뽑혔다.

BBC가 4일(한국시간) 발표한 2021~22시즌 EPL 7라운드 '가스 크룩스의 이주의 팀'에서 손흥민은 3-4-3 포메이션의 왼쪽 측면 미드필더에 선정됐다. 황희찬은 원톱 공격수로 이름을 올렸다.

손흥민은 지난 3일 애스턴 빌라전에서 토트넘의 두 골에 모두 관여했다. 전반 27분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의 선제골을 도우며 올 시즌 리그 1호 도움을 기록했고, 후반 26분에는 이날 결승골이 된 상대의 자책골을 유도했다. 팀은 2-1로 이겼다. 손흥민은 이날 토트넘 구단이 발표한 경기 최우수선수(MOM)에 선정되기도 했다.

축구 전문가 크룩스는 "토트넘과 누누 이스피리투 산투 감독은 최근 힘든 시간을 보냈다. 애스턴 빌라전 역시 까다로운 경기였는데 손흥민이 호이비에르와 모라에게 두 개의 중요한 도움을 올려 줬다"고 평가했다.

황희찬은 지난 2일 뉴캐슬 유나이티드전에서 EPL 진출 후 첫 멀티골을 기록했다. 선제골과 결승골을 터뜨리며 팀의 2-1 승리를 이끌었다. 크룩스는 "울버햄튼이 라울 히메네스와 함께 할 골잡이를 찾은 것 같다. 황희찬은 두 골을 훌륭하게 넣었고, 모두 히메네스의 도움을 받았다. 황희찬의 마무리 능력은 울버햄프턴에 중요한 자산이 될 수 있다"고 분석했다. 손흥민과 황희찬은 EPL 사무국이 발표한 '앨런 시어러의 이주의 팀'에도 이름을 올렸다. 두 사람은 4-3-3 포메이션의 공격진에 배치됐다.

피주영 기자 akapj@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