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고객 접근성 강화 위해 수어상담센터 운영
일간스포츠

입력 2021.10.26 12:10

정길준 기자
수어통역사 자격을 보유한 전문 상담사(왼쪽)가 화상으로 수어상담을 하고 있다. LG전자 제공

수어통역사 자격을 보유한 전문 상담사(왼쪽)가 화상으로 수어상담을 하고 있다. LG전자 제공

 
LG전자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의 일환으로 장애인 고객의 서비스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수어상담서비스를 시작한다.
 
LG전자 고객상담서비스 자회사 하이텔레서비스는 최근 청각∙언어장애 고객이 쉽게 서비스받을 수 있도록 수어상담센터를 열었다고 26일 밝혔다.
 
수어상담센터는 수어통역사 자격을 보유한 전문 상담사가 청각∙언어장애 고객과 수어로 상담하고, 서비스 엔지니어와 고객 간의 대화를 수어로 통역한다.
 
지금까지 청각∙언어장애 고객은 제품이나 서비스 상담 시 다른 사람의 도움을 받거나 기관 등에서 제공하는 수어통역서비스를 이용해야 했다.
 
고객이 수어상담을 이용하려면 영상통화 기능이 있는 유·무선 전화에서 전용번호를 입력하면 된다. 카카오톡 앱에 전용번호를 추가해 영상통화를 걸 수도 있다.
 
수어상담센터는 상담과 서비스에 그치지 않고 구매·렌털까지 운영 범위를 넓힐 계획이다. 한국장애인개발원·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한국농아인협회 등과 협업해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정길준 기자 jeong.kiljhun@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