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클래스' 공현주, 짠내 버리고 당당함 장착 '사이다 활약'
일간스포츠

입력 2021.10.27 16:26

황소영 기자
'하이클래스' 공현주

'하이클래스' 공현주

배우 공현주가 속시원한 일침으로 시청자들에게 통쾌함을 선사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tvN 월화극 '하이클래스'에서 공현주(차도영)는 안쓰럽고 불쌍한 짠내를 털어내고 도도하고 화려한 모습으로 다시 돌아왔다.  
 
이날 남편과 친구들에게 배신당한 후 벼랑 끝에 놓여 절망했던 공현주는 언제 그랬냐는 듯 당당하고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여주며 앞으로의 활약을 기대하게 만들었다.
 
특히 공현주는 옥살이를 하게 된 남편의 면회에서 이혼을 요구했다. 비리, 횡령, 사기까지 폭로하겠다고 협박하며 그를 압박했다. 제주도를 떠나 서울로 돌아가 다시 배우로서 활동하기로 결심하는 등 거침없는 사이다 팩트 폭격을 날렸다.
 
공현주는 매 회 톡톡튀면서도 능청스러운 표정연기로 극의 활력을 불어넣었다. 연기 뿐만 아니라 패션, 소품 등 철저한 캐릭터 분석으로 100% 맞춤 캐릭터를 만들었다.  
 
'하이클래스'는 이제 종영까지 단 1회를 남겨두고 있다. 11월 1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