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영수 "케이시 앨범, SG워너비 '라라라' 떠올리며 만들어"
일간스포츠

입력 2021.10.28 14:22

박상우 기자
'케이시'

'케이시'

 
 
가수 케이시(Kassy)의 전담 프로듀서 조영수 작곡가가 신보에 대해 소개했다.
 
28일 케이시가 네 번째 미니앨범 '옛이야기'의 발매를 알리는 쇼케이스를 온라인으로 진행했다. 지난해 10월 발표한 미니 3집 '추(秋)억' 이후 1년 만에 선보이는 앨범으로, 케이시가 전곡 작사에 참여하며 자신만의 감성을 오롯이 녹였다. 이날 쇼케이스 현장에는 타이틀곡을 작곡한 조영수 프로듀서가 자리를 함께 했다. 
 
조영수 작곡가는 앨범에 대해 소개하며 "힘든 시기다. 많은 사람들이 저마다 좋았을 때, 행복했을 때의 향수를 떠올린다. 이문세, 김광석, 동물원을 듣고 자란 세대에게도 위로와 힘을 드리고 싶어서 '옛이야기'라는 타이틀로 앨범을 만들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케이시의 앨범은 전 세대를 아우르는 레트로 포크 발라드 음악들로 구성됐다. 40-50대에게는 아련한 추억과 그리움을, 10-20대에게는 새로운 음악으로 다가올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조영수 작곡가는 SG워너비 5집의 타이틀곡 '라라라'를 떠올리며 "당시 SG워너비가 젊은 층들한테는 인기가 많았지만 중장년층한테는 인지도가 그리 많지 않았다. 영역을 넓히기 위해서 포크송인 '라라라'를 준비했고, 성공했다. 지금 케이시도 젊은 친구들은 많이 찾아서 노래를 듣지만, 아직 윗세대 사람들은 잘 모른다. 이번 앨범으로 많은 분들이 케이시의 음악을 들었으면 좋겠다"고 바람을 전했다.
 
타이틀곡 '나 그댈위해 시 한편을 쓰겠어'는 서정적인 어쿠스틱 선율과 케이시의 호소력 짙은 보컬이 돋보이는 곡이다. 사랑한다는 말 한마디를 하기 위해 수없는 고민과 덧없는 꾸밈을 더하는 화자의 마음을 담은 가사가 인상적이다. 가요계 히트 메이커 조영수가 작곡에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음원은 28일 오후 6시 공개.
 
박상우 기자 park.sangwoo1@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