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어게인' 톱3 전국투어, 12일 서울 개막 '이승윤·정홍일·이무진'
일간스포츠

입력 2021.10.29 08:58

박상우 기자
'싱어게인'

'싱어게인'

 
가수 이승윤, 정홍일, 이무진이 오프라인에서 팬들과 만난다.  
 
11월 12일부터 14일까지 이승윤, 정홍일, 이무진 등 '싱어게인' 톱3가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전국투어 콘서트의 첫 시작을 알린다, 이번 콘서트는 11월 24일 발매 예정인 이승윤의 정규앨범 수록곡을 가장 먼저 라이브로 들을 수 있는 무대가 준비됐다.
 
또한 최근 발매된 정홍일의 신곡 '손에 닿지 않는 기억', 음원차트 역주행 신화를 이뤄낸 이무진의 '신호등', '가을타나봐', '과제곡' 등 음원 차트를 장악하고 있는 솔로곡들을 포함해 다채로운 무대들로 팬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할 전망이다.
 
콘서트는 서울을 시작으로 대구, 부산, 전주, 성남과 12월 31일 투어의 마지막인 광주까지 총 여섯 개 지역을 돌며 전국 각지의 팬들을 만난다. 
 
앞서 이번 콘서트는 이승윤, 정홍일, 이무진만의 특별한 음악적 색깔, 무대 장악력, 탁월한 가창력을 집약한 무대를 예고해 티켓 오픈 전부터 화제를 모았다.
 
박상우 기자 park.sangwoo1@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