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로 간다' 김성령X백현진, 여의도의 로미오와 줄리엣
일간스포츠

입력 2021.11.02 15:38

박정선 기자
 ‘이렇게 된 이상 청와대로 간다’

‘이렇게 된 이상 청와대로 간다’

 
 
 
 
‘여의도의 로미오와 줄리엣’ 김성령과 백현진의 오붓한 한때가 1일 공개됐다.  
 
오는 12일 오전 11시 전편 공개되는 웨이브(wavve) 오리지널 드라마 ‘이렇게 된 이상 청와대로 간다’(이하 ‘청와대로 간다’)에서 김성령(이정은)과 백현진(김성남)은 부부로 호흡을 맞추며 유쾌한 케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청와대로 간다’는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으로 임명된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출신 셀럽 김성령이 남편인 정치평론가 백현진의 납치 사건을 맞닥뜨리며 동분서주하는 1주일간을 배경으로, '웃프고' 리얼한 현실 풍자를 펼치는 정치 블랙코미디 드라마다.
 
김성령과 백현진은 각각 보수 정당 초선 의원으로 시작했지만 현 정권에 의해 아이러니하게 문체부 장관으로 낙점된 이정은, 잘나가는 정치평론가였지만 지금은 그냥 이정은 장관의 남편인 김성남으로 분한다. 허수아비 국회의원과 진보 논객으로 만나 ‘여의도의 로미오와 줄리엣’으로 불리던 두 사람은 이정은이 장관의 자리에 오르며 새로운 국면을 맞이하게 된다고 해 궁금증을 모은다.
 
공개된 사진 속 김성령과 백현진은 편안한 분위기 속 평범한 부부의 모습을 보이고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애정 어린 눈빛으로 서로를 바라보며 오붓한 시간을 보내던 순간, 김성령은 백현진에게 그동안 말하지 못했던 진솔한 이야기를 털어놓는다고. 그런가 하면 돌연 무언가에 열중하고 있는 백현진과 후련함이 아닌 당혹감이 가득한 표정의 김성령이 포착되어 흥미를 유발한다.
 
‘이렇게 된 이상 청와대로 간다’는 12일 오전 11시에 공개된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