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윤, ‘개승자’ 출격...이찬원의 특급 응원 받았다
일간스포츠

입력 2021.11.03 17:52

강혜준 기자
사진=KBS 제공

사진=KBS 제공

사진=KBS 제공

사진=KBS 제공

개그맨 이승윤이 ‘개승자’에 합류하며 후배들의 특급 응원을 전달받았다.   
 
KBS는 3일 코미디 유튜브 채널 ‘크큭티비’를 통해 오는 13일 첫 방송 예정인 새 코미디 서바이벌 프로그램 ‘개승자’ 참가자 영상 9탄을 공개했다.
 
이번 영상의 주인공은 헬스 개그의 원조 이승윤이었다. 이승윤은 “내 마음의 불씨가 꺼진 게 아니구나, 미약하지만 작은 불씨가 있었다”며 내재된 개그 본능을 다시 일깨웠다.  
 
가수 이찬원, 장원영, 그룹 엔하이픈 성훈이 이승윤의 ‘개승자’ 합류를 반겼다. 이들은 ‘헬스보이’ ‘발레리노’ ‘사랑이 팍팍’ ‘씁쓸한 인생’ 등 이승윤이 활약했던 ‘개그콘서트’의 인기 코너를  감상하며 이승윤의 재치에 폭발적인 리액션을 선보였다.  
 
특히 실시간 몸무게 감량으로 방영 당시 큰 인기를 끌었던 ‘헬스보이’ 코너에서 점차 변해가는 이승윤의 몸을 보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 또한 묘기에 가까운 이승윤만의 운동법에 이찬원은 “몸으로 하는 개그는 이승윤 선배님이 최고다. 제일 잘한다”고 인정했다.  
 
장원영은 이승윤에 대해 “자연인으로 알고 있었는데 오늘 개그 프로그램을 쭉 보면서 정말 대단하다고 느꼈다. 늘 응원하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이찬원은 “이승윤 선배님만이 할 수 있는 개그의 포맷이 있다. 전성기를 뛰어넘는 모습을 간절히 바라겠다”고 응원했다.  
 
끝으로 이승윤은 “현실이 다가왔다. 보란 듯이, 확실하게 이승윤의 팀을 각인시킬 수 있도록 하겠다”는 다부진 각오를 밝혔다.
 
‘개승자’는 지난해 6월 종영한 ‘개그콘서트’ 이후 KBS 및 지상파 방송사에서 약 1년 반 만에 새롭게 제작되는 코미디 프로그램이다. 코미디언들이 팀을 이뤄 다음 라운드 진출 및 최종 우승을 위해 치열한 경쟁을 펼치는 서바이벌 방식으로 진행되며, 매 라운드 시청자 개그 판정단의 투표로 생존 결과가 좌우된다.
 
‘개승자’는 13일 오후 10시 30분 KBS2에서 첫 방송된다.
 
강혜준 기자 kang.hyejun@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