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싱글즈2' 이다은, 윤남기 앞에서 굳은 표정? "제게는 자녀가..."
일간스포츠

입력 2021.11.07 11:55

 


‘돌싱글즈2’ 출연진들의 ‘자녀유무 공개’에 현장이 눈물바다가 된다.
 
7일(오늘) 밤 9시 20분 방송하는 MBN ‘돌싱글즈2’ 4회에서는 김계성-김은영-김채윤-유소민-윤남기-이다은-이덕연-이창수가 ‘자녀유무’를 공개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앞서 직업과 나이, 이혼 연차를 공개한 돌싱남녀 8인은 프로필 공개 후에, “마음의 변화가 없다”라고 입을 모았다. 하지만 ‘자녀유무’에 대해서는 처음부터 조심스러운 마음을 내비쳤다. 실제로 이다은에게 직진 중인 윤남기는 4회 예고편을 통해 “(양육 자녀가 있다면) 솔직히 쉽게 다가가지 못할 것 같다”고 고백했다.

공개된 예고편에서 돌싱빌리지에 모두 모인 8인은 와인과 다과를 앞에 놓고 자연스럽게 ‘자녀유무’에 대해 차례로 털어놓는다. 먼저 프렌차이즈 업체 매니저인 31세 김은영은 “제게는 자녀가..”라며 망설이는 모습을 보인다. 33세의 입시 영어 강사 이다은은 꾹 입을 다문 채 망설이다가, 갑자기 “어떡해, 나 왜 이래…”라며 눈물을 쏟는다. 41세 경찰 공무원 이창수 역시 “아무도 없고, 내가 인생의 실패자 같았다”라고 고백해 모두의 눈시울을 뜨겁게 만든다.
 
현장을 지켜보던 MC 이지혜는 “너무 마음이 아프다”면서 오열을 터트린다. 이혜영, 정겨운, 유세윤도 눈가가 촉촉이 젖은 채 8인의 이야기에 몰입하는 모습을 보여준다.
 
특히 4회 예고편 마지막에는 이다은이 윤남기를 복도로 따로 불러내, “잠깐만 얘기 좀 하자”며 심각한 표정을 짓는가 하면, 윤남기가 “마음의 변화가 생겼다”라고 제작진에게 고백하는 모습이 포착돼 뜨거운 관심을 불러일으켰다. 과연 ‘자녀유무’ 공개 후 돌싱남녀 8인의 마음에 어떤 변화가 생긴 것인지, 이혜영-유세윤-이지혜-정겨운 4MC를 눈물짓게 만든 8인의 사연이 무엇인지에 궁금증이 쏠린다.
 
한편 ‘돌싱글즈2’는 지난 3회에서 평균 시청률 3.6%(닐슨코리아 2부 유료방송가구 기준), 분당 최고 4.0%를 기록하며 가파른 시청률 상승세를 보여, 일요일 밤 예능의 ‘핵’으로 급부상했다. 돌싱남녀들의 연애X동거 프로젝트를 다루는 러브 버라이어티 MBN ‘돌싱글즈2’ 4회는 7일(오늘) 밤 9시 20분 방송된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사진 제공=MBN ‘돌싱글즈2’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