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갓파더', 토요일→수요일 편성 변경
일간스포츠

입력 2021.11.08 07:31

박정선 기자
'갓파더'

'갓파더'

 
 
 
 
KBS 2TV 예능프로그램 '新 가족관계증명서 갓파더'(이하 '갓파더)'가 토요일이 아닌 수요일에 방송된다.  
 
'갓파더' 측은 8일 "매주 토요일에서 수요일로 편성 요일 및 시간을 변경해 시청자들을 찾아간다"고 전했다. '갓파더'는 7회부터 오는 17일을 기점으로 기존 토요일 오후 10시 30분에서 수요일 오후 10시 40분으로 편성 변경된다.
 
'갓파더'는 이순재와 허재, 주현과 문세윤, 김갑수와 장민호가 아버지와 아들로 만나 마음을 확인해가는 과정을 보여주는 관찰 예능 프로그램이다.  
 
오는 10일 방송되는 '갓파더'는 스페셜 방송으로 진행된다. 출연진의 하이라이트 장면들이 담겨져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