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찬원, '국민가수' 심사위원 하차 후 '불후의 명곡' MC로 합류!
일간스포츠

입력 2021.11.14 09:49



이찬원이 심사위원으로 출연하던 '내일은 국민가수'에서 하차했다.

이찬원은 지난 11일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내일은 국민가수' 6회를 마지막으로 프로그램을 떠났다. 촬영일이 겹치는 KBS 2TV '불후의 명곡' 스튜디오 MC로 발탁됐기에 '국민가수'를 포기하게 된 셈.

이찬원은 '불후의 명곡'에서 기존 MC 김신영, 김준현과 호흡을 맞춘다. 최근 KBS 예능 '뽕디스파뤼'에 이어 '불후의 명곡'까지 MC로 발탁돼 종횡무진 횡보를 펼치고 있다.

한편 이찬원은 지난달 첫 번째 미니앨범 '…선물'을 발표했고, 첫 번째 팬콘서트 'Chan's Time'을 성황리에 마쳤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