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채연, 빅이슈 커버 장식 "아이즈원 첫 콘서트 제일 기억남아"
일간스포츠

입력 2021.11.15 15:27

황지영 기자
WM 제공

WM 제공

가수 이채연이 아이즈원 활동을 돌아봤다.
 
서바이벌 프로그램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서 댄스 크루 ‘원트(WANT)’로 참가해 의미 있는 성장을 이룬 이채연이 매거진 빅이슈와 촬영한 화보가 15일 공개됐다. 시크한 이미지가 부각되는 싸이하이부츠부터 퍼프 포인트가 들어간 옐로우 드레스 등 모든 아이템을 소화했다.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이채연은 빅이슈 커버 화보 참여를 통해 홈리스 판매원을 돕고 긍정적인 에너지를 주고 싶었다고 밝혔다. 또 이채연은 아이즈원 질문이 나오자 “첫 콘서트 때가 제일 기억에 남는다. 오프라인 콘서트를 할 수 있었기 때문에 팬들의 함성을 듣고 현장을 생생하게 경험할 수 있었다. 다시 경험하지 못할 처음이라 의욕이 넘쳤다. 그 시간이 너무 감사하고 언젠가 또 콘서트나 음악 방송에서 팬들을 직접 만날 기회가 있을 거라고 믿는다”라는 기대를 밝혔다.  
 
댄스 예능에 도전한 이채연은 가장 기억에 남는 팬들의 코멘트로 ‘너의 모든 도전을 응원해’를 꼽았다. 그는 “도전이라는 게 과정이다. 좋은 성과를 낼 수도 있지만 좌절을 피할 수가 없는데, 팬분들 입장에서는 좌절의 순간을 지켜보는 게 힘들 거다. 괜히 도전해서 마음을 힘들게 한 게 아닌가 걱정했는데 이 말을 들으니까 이번 도전을 통해 많이 얻어가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감사를 전했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