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대 인플루언서 김레이첼유리, 골든스파이더 연기자 전속계약
일간스포츠

입력 2021.11.18 11:59

이현아 기자
사진=골든스파이더 제공

사진=골든스파이더 제공

10대의 인플루언서김레이첼유리가매니지먼트 전문 기업 골든스파이더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골든스파이더 측은 “최근 김레이첼유리와 전속계약을 체결하고, 연기자 매니지먼트의 노하우를 살려 잠재력을 최대화하는 방향으로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골든스파이더에는 농구 스타 박찬숙의 딸 배우 서효명을 비롯해 나광훈 임윤비 조용근 박준혁 박소담 고주희 이혜원 등 실력파 배우들이 소속돼 있다.
 
‘10대 파워 MZ세대’ 김레이첼유리는 2003년생으로, 50여 개 패션 브랜드와 촬영을 진행할 만큼 SNS에서 명성을 크게 얻고 있는 스타다. 2019년부터 다양한 웹예능에 출연하며 10대의 풋풋함과 세련된 패션 리더의 이미지가 공존하는 모델로 활동해왔다.
 
김레이첼유리는 “MZ세대의 대표 아이콘인 떠오르는 신인이 되는 게 목표”라며 “나만의 개성을 살려 대중에게 사랑받는 배우가 되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현아 기자 lee.hyunah1@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