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스페셜-그녀들' 김새론 "5년만의 사극, 설레며 촬영했다"
일간스포츠

입력 2021.11.19 14:54

박정선 기자
배우 김새론이 19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KBS 2TV 드라마 스페셜 2021 ‘그녀들' 온라인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그녀들'은 세자빈 봉선을 몰락시켜야 하는 나인 소쌍의 갈등을 다룬 드라마다. 〈사진제공=kbs〉

배우 김새론이 19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KBS 2TV 드라마 스페셜 2021 ‘그녀들' 온라인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그녀들'은 세자빈 봉선을 몰락시켜야 하는 나인 소쌍의 갈등을 다룬 드라마다. 〈사진제공=kbs〉

 
 
 
'그녀들'의 배우 김새론이 '드라마 스페셜'에 참여한 소감을 전했다.
 
김새론은 19일 오후 열린 KBS 2TV '드라마 스페셜 2021-그녀들' 제작발표회에서 "드라마스페셜은 다양한 색의 신선하고 재미있는 대본이 매력적이다. 그래서 출연을 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5년 만에 사극에 출연한다는 그는 "오랜만의 사극이라 설레하며 촬영했다"면서 "사극이어서 준비를 어떻게 해야겠다기보다는, 생존과 개인적인 감정과 우정 사이에서의 선택에서 모순된 감정에 신경썼다"고 했다.
 
또 김새론은 "'드라마 스페셜'이라는 한 팀으로 각자 개별 작품이 제작보고회를 하는 경험이 색다른 것 같다"고 덧붙였다.  
 
'드라마 스페셜 2021'의 세 번째 작품 ‘그녀들’은 세자빈 봉선을 몰락시켜야 하는 소쌍의 이야기를 다룬 드라마다. 배우 김새론, 정다은, 서은영, 이하영이 출연한다. 오는 12월 3일 오후 11시 25분 방송된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