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중석에서 KT 응원하는 구현모 대표
일간스포츠

입력 2021.11.19 09:34

김두용 기자
구현모 KT 대표. 연합뉴스

구현모 KT 대표. 연합뉴스

구현모 KT 대표가 1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두산과의 2021신한은행 SOL KBO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4차전에서 1루 관람석에서 KT를 응원하고 있다. 
 
구현모 대표는 이날 스카이박스에서 지켜보다 경기 도중 KT 응원석으로 이동해 임직원들과 함께 응원을 펼쳤다. 그리고 경기 이후 우승 축하연에도 참석하며 창단 첫 우승을 이끌어낸 선수단을 격려했다.   
 
KT는 이날 8대4로 두산을 꺾고 한국시리즈 전적 4승0패로 우승을 차지했다. KT는 창단 7년 만에 통합 우승을 차지했다. 
 
‘강철매직’을 이끈 이강철 KT 감독은 가장 먼저 지원을 아끼지 않은 구현모 대표에게 감사의 인사를 남겼다.  
 
김두용 기자 kim.duy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