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찬원, '찬스타임'으로 한 해 마무리를 팬들과 함께
일간스포츠

입력 2021.12.03 11:15

김진석 기자
이찬원

이찬원

이찬원이 팬콘서트로 팬들과 행복한 순간을 나눴다.

 
이찬원은 10월 서울을 시작으로 첫 번째 팬콘서트 '찬스 타임(Chan's Time)'으로 팬들을 만나고 있다.

 
앞서 서울 공연 이후 개인 SNS에 '너무 행복했던 순간들 평생 잊지 않고 소중히 간직할게요. 무엇보다 너무나도 행복했던 순간을 빛내주신 찬스 여러분 사랑합니다'면서 바쁜 투어 일정에도 기쁘고 고마운 마음을 감추지 못하고 팬들과 함께할 수 있었던 행복함을 드러냈다.

 
특히 서울·대구·부산 공연은 전 회차 매진되며 이찬원의 식지 않은 인기를 입증했다. 서울 공연은 1분만에 2회차 공연의 티켓이 전석 매진됐으며 이후 추가된 2회차 공연 역시 티켓 오픈과 동시에 전석 매진되어 뜨거운 팬덤 화력을 과시했다.

 
이찬원은 4일과 5일 펼쳐지는 울산 공연을 비롯해 고양·인천·대구·광주·창원 등 전국 각지의 팬들을 만나 더욱 특별한 추억을 쌓을 예정이다.

 
서울 공연에서 자작곡 팬송 '참 좋은 날'을 최초 공개했으며 부산 공연에서는 '편의점' 드럼 연주를 공개하는 등 다채로운 무대들을 꾸며 팬심을 자극했다.  
 
울산 공연 이후 11·12일에는 고양 18·19일에는 인천 24·25일에는 대구, 26일 광주, 31일과 2022년 1월 1일에는 창원 공연이 펼쳐진다.

 
김진석 기자 kim.jinseok1@jtbc.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