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토요태 데뷔곡 후보에 유재석 '톱100귀' 소환
일간스포츠

입력 2021.12.04 09:57

황소영 기자
'놀면 뭐하니?+'

'놀면 뭐하니?+'

'놀면 뭐하니?+' 토요태(유재석, 하하, 미주)의 데뷔곡 후보가 공개된다. 의뢰 일주일 만에 다시 만난 블랙아이드필승(라도&규성), 프로듀서 전군이 준비한 토요태의 데뷔곡 후보들은 어떤 곡일지 궁금해진다.  

 
오늘(4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될 MBC '놀면 뭐하니?+'에는 토요태(유재석, 하하, 미주)의 데뷔곡 후보가 모습을 드러낸다. 이달 데뷔를 앞두고 있는 토요태는 일주일 만에 블랙아이드필승(라도&규성), 전군과 재회한다. 토요태의 데뷔곡 후보가 나온 것. 라도의 표정을 본 유재석은 "자신감 있는 표정이야.. 어느 정도 완성됐다는 것"이라며 기대한 모습을 보인다.  
 
라도는 "바로 들어보실래요? 울지 마세요, 이거 듣고"라고 강한 자신감을 내비친다. 이들이 준비한 곡은 이별 앞 남자의 고독함과 지질함을 담은 곡으로, 마음을 후벼 파는 감성을 예고한다. 두 귀를 활짝 열고 '톱100귀'를 가동한 유재석은 노래 시작과 함께 묘한 미소를 짓는가 하면 홀로 벌떡 일어선다. 하하는 "무대가 그리워졌어요"라며 감정에 빠져들고, 미주는 노래 속 가사가 "옛날에 남자친구한테 들었던 이야기"라고 고백한다.  
 
이어 라도는 첫 곡과는 전혀 다른 감성의 두 번째 후보곡도 준비한다. 두 번째 곡은 토요태가 데뷔하는 겨울 시즌에 딱 어울리는 시즌 송. 두 곡을 두고 엇갈린 의견이 팽팽하게 맞선다. 과연 토요태 세 멤버의 마음을 사로잡은 곡은 어떤 곡이 될지 주목된다.
 
그런가 하면 지난주 뜻밖의 상견례(?) 분위기를 만든 라도와 미주의 묘한 기류가 더욱 짙어진다. 라도는 미주만을 위한 특별한 선물을 준비하고, 이에 미주는 자신의 입술을 담은(?) 보답을 전한다. 이를 지켜본 토요태 오빠들은 "뭐하냐! 너!"라며 또다시 차단에 나서며 웃음을 유발한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