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재발굴·활동지원' 9회 필름게이트 단편영화제 11일 개최
일간스포츠

입력 2021.12.07 07:43

조연경 기자
 
영화계 시계는 꾸준히 돌아간다.  
 
재단법인 신영균예술문화재단(이사장 안성기)은 제9회 필름게이트 단편영화제를 오는 11일 오후 2시 한국영상자료원 시네마테크KOFA 1관에서 개최한다. 필름게이트(Filmgate)를 통해 제17회부터 19회 제작지원작 12작품 중 심사를 통해 선정한 단편영화 다섯 작품을 상영한다.
 
필름게이트는 한국영화의 내일을 이끌어 갈 인재를 발굴하고 그들의 작품활동을 지원하고자 신영균예술문화재단에서 시행하는 단편영화 사전제작지원 사업이다. 지난 2011년부터 연간 두 차례로 매회 5편씩 연간 10편의 우수 작품을 선정해 창작지원금 1000만원씩을 지원하고 있다. 에르메스 코리아가 후원하고 영화진흥위원회가 일부 후반작업을 지원한다.
 
지난해와 같이 한국영상자료원과 공동으로 주최하는 9회 필름게이트 단편영화제에서는 2019년 상반기 17회 지원작인 '자전거도둑'(송현우 감독), 2019년 하반기 18회 지원작인 '그 노래를 찾아라'(조용환 감독), '리모컨이 어딜갔지?'(한아름 감독)와 함께 2020년 상반기 19회 지원작인 '혈세'(김민하 감독), '미소'(도영찬 감독) 등 총 5편을 상영한다. 
 
상영이 종료된 후에는 작품을 연출한 감독들이 참석한 가운데 우수 작품 시상식을 가질 예정이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