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 날', 차승원의 촉·이설의 번뜩임
일간스포츠

입력 2021.12.14 17:23

박정선 기자
 
 
 
'어느 날'

'어느 날'

쿠팡플레이 시리즈 ‘어느 날’의 차승원과 이설이 열띤 회의 현장으로 기대감을 수직 상승시킨다.
 
‘어느 날’ 측은 차승원과 이설이 변론을 준비하는 모습이 담긴 스틸을 14일 공개했다.  
 
극 중 최대 위기에 놓인 김수현(김현수)을 구하기 위해 차승원(신중한과 이설(서수진)이 밤낮없이 머리를 맞대고 있는 상황. 차승원과 이설은 공판을 뒤집을 작은 힌트라도 찾기 위해 식사할 시간도 없이 주전부리와 라면으로 끼니를 때우며 회의에 회의를 거듭한다.
 
특히 서류를 뒤져보던 차승원이 베테랑 변호사의 강력한 촉이 온 듯 진지한 얼굴로 변해 한마디를 던지고, 이설이 번뜩이는 아이디어를 제시하는 터. 국민배심원들을 향해 펼치던 감성 전략이 암초를 만난 상태에서 두 사람이 반전의 키를 찾을 수 있을 것인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제작진은 “차승원과 이설은 ‘어느 날’에서 가장 인간적인 캐릭터인 신중한과 서수진을 찰떡같이 소화하며 시청자들의 응원을 한 몸에 받고 있다”며 “무죄를 주장하던 의뢰인 김현수가 코너에 몰린 가운데 진정한 전우로 거듭난 두 사람이 판을 뒤집는 히든카드를 날릴 수 있을지, 7, 8회를 통해 꼭 확인해달라”고 전했다.
 
'어느 날'은 매주 토, 일 0시 서비스 개시를 통해 주 2회, 8부작으로 방송되며 7회는 12월 18일 토 0시(17일 금 밤 12시), 8회는 12월 19일 일 0시(18일 토 밤 12시)에 공개된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