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진, 뉴욕서 '노 마스크'로 거리 활보...명품으로 도배한 근황
일간스포츠

입력 2021.12.15 08:41



핑클 출신 이진이 '노 마스크'로 뉴욕 거리를 활보하는 근황샷을 공개했다.

이진은 14일 자신의 SNS에 별다른 메시지 없이, 뉴욕 밤거리를 홀로 거닐고 있는 모습을 사진으로 담아 올려놨다.

해당 사진에서 이진은 금발에 가깝게 탈색된 헤어 스타일에 빈티지한 코트와 청바지를 걸쳐 캐주얼한 분위기를 풍겼다. 20대 대학생 같은 소탈한 모습이지만 그가 걸친 코트와 가방 등은 고가의 명품들이라 시선을 강탈했다. 코로나19 시국이지만 마스크 없이 여유롭게 걷는 모습에 팬들은 부러움을 표했다.

실제로 사진을 접한 핑클의 옥주현은 "이 빈티지 셔넬 코트는"이라고 이진의 명품 코트를 언급했다. 핑클의 다른 멤버인 성유리는 "울 자기 옷 따시게 입고 다녀"라고 조언했다. '대선배' 전인화 역시 "멋쟁이"라고 댓글을 달아 이진의 스타일을 칭찬했다.

한편 이진은 2016년 금융업 종사자와 결혼한 후 한국과 미국을 오가며 활동하고 있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