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가요대축제' 세븐틴 도겸X승관→걸그룹 新유닛 탄생
일간스포츠

입력 2021.12.17 08:30

황지영 기자
KBS 제공

KBS 제공

세븐틴의 도겸-승관 듀오에서 투모로우바이투게더-엔하이픈의 커버 무대, 총 6개 걸그룹 9명 멤버들이 총출동하는 걸그룹 유닛까지 다채로운 무대가 KBS에서 펼쳐진다.
 
17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KBS 2021 가요대축제’는 차은우, 설현, 로운의 진행으로 개최된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K-POP 아티스트들과 팬들이 만날 수 없던 상황에서 힘내어 ‘함께’ 나아가자는 의미의 ‘WITH’를 주제로 시청자에게 특별한 선물을 전할 예정이다. 
 
레드벨벳, 오마이걸, 강다니엘, 더보이즈, 스트레이키즈, ITZY(있지),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엔하이픈, 에스파, 이무진, 세븐틴, 선미, 뉴이스트, 아스트로, 브레이브걸스, NCT U, SF9, 김우석, 스테이씨, IVE(아이브)까지 총 20팀의 아티스트가 총 185분간의 숨 가쁜 무대를 만든다.
 
또 그동안 상상 속에 등장했던 새로운 조합이 현실로 등장해 놀라움을 선사한다. 이중 가장 기대를 모으는 유닛은 레드벨벳, 오마이걸, 브레이브걸스, ITZY(있지), 스테이씨, IVE(아이브)까지 2021년을 빛낸 6개 걸그룹의 9명 멤버들이 결성하는 새로운 걸그룹 유닛으로 국내 최고 미모의 걸그룹 탄생을 예감케 한다. 이외에도 세븐틴 승관과 보겸의 듀오 무대를 비롯한 색다른 콜라보와 커버 무대 등 다채로운 볼거리를 예고하고 있다.
 
‘WITH K-POP’의 테마에서는 투모로우바이투게더와 엔하이픈이 H.O.T.에서 방탄소년단까지 무려 8팀의 커버 무대를 꾸민다. 한국적인 미와 아름다운 영상미를 접목한 ‘WITH K-Culture’에서는 스트레이키즈와 오마이걸이 K-POP과 K 문화재의 콜라보레이션 무대를 펼친다. 뿐만 아니라 ‘WITH YOU’ 테마는 세상의 모든 당신에게 응원과 사랑을 전하며, 세계가 사랑하는 국내 아티스트들과 팬들이 함께 하는 뜻깊은 자리가 될 것이다.
 
‘KBS 가요대축제’ 측은 “올 ‘가요대축제’는 세계로 뻗어 나가는 한국의 문화에 대한 자랑스러움과 코로나19의 어려움을 함께 하고 있는 전 세계를 향한 응원을 담게 될 것이다”라며 “전 세계가 사랑하는 국내 아티스트들의 무대를 통해 새로운 해를 함께 열어 가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차은우, 설현, 로운의 진행으로 이날 오후 8시 30분부터 총 185분간 펼쳐진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