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FC, 설기현 감독 계약 연장
일간스포츠

입력 2021.12.17 17:23

김효경 기자
설기현 경남 FC 감독. 한국프로축구연맹

설기현 경남 FC 감독. 한국프로축구연맹

프로축구 경남FC가 설기현 감독과 재계약했다.
 
경남은 설기현 감독 계약 연장을 결정했다고 17일 발표했다. 경남은 지난 시즌 6위에 머물려 1부 승격에 실패했다. 시즌 종료 후 연임 여부를 검토했고, 최종적으로 연장을 결정했다.
 
경남 구단은 성적 부진에 대한 책임론도 있었지만, 설기현 감독의 지난 2년간 부족한 부분에 대한 반성과 새 시즌 다부진 각오, 지역 내 설기현 감독에 대한 높은 관심도를 높게 평가했다고 설명했다. 마케팅을 통해 구단 이미지 제고에 크게 기여했다는 점과 설기현 감독의 코칭스태프 및 선수단에 대한 변화 의지도 크게 작용했다.

 
박진관 경남FC 대표이사는 "재계약을 결정하기까지 여러 사람의 의견을 들었다. 설기현 감독과도 여러 차례 면담을 진행했다. 현재 구단 상황을 고려했을 때 새로운 감독을 선임하는 것보다 연임이 낫다는 판단이 작용했다. 2022시즌 1부리그 승격이라는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설기현 감독을 물심양면으로 도울 것"이라고 했다.
 
설기현 감독은 "다시 한번 기회를 준 구단에 감사함을 전한다. 시즌 종료 후 지난 2년을 되돌아보며 반성의 시간을 가졌다. 이를 반면교사하여 2022시즌에는 절실함과 투쟁심을 갖고 팀을 이끌 계획이다. 선수들은 90분 내내 간절함을 갖고 뛰어야 한다. 배수의 진을 치고 결사적인 각오로 무장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경남FC는 지난 6일 경남 밀양으로 1차 전지훈련을 떠났다. 23일까지 1차 전지훈련을 진행한 뒤 27일부터 함안 클럽하우스에서 훈련을 이어간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