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연예대상' 김종국 "유재석, 격리 중 실시간으로 시청 중"
일간스포츠

입력 2021.12.18 22:54

박정선 기자
 
'SBS 연예대상'

'SBS 연예대상'

 
 
가수 김종국이 유재석의 근황을 전했다.
 
김종국은 18일 오후 열린 2021 SBS 연예대상에서 유재석, 지석진과 함께 올해의 예능인상 수상자로 호명돼 무대에 올랐다. 코로나19에 확진된 유재석은 참석하지 못했다. 
 
먼저 지석진은 "감사하다. 난생 처음 재석이가 이 자리에 없어서 아쉽기도 하고 섭섭하다. 방송을 보고 있는지 모르지만"이라고 말하자, 김종국은 "유재석이 실시간으로 보고 있다. '역시 석진이 형은 애드리브가 부족하다'는 문자가 왔다. TV를 보며 감사해 하고 있을 거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김종국은 "석진이 형이 큰 기대를 하고 있는데, 재석이 형이 '큰 이변은 없을 것'이라고 하더라. 그래도 끝까지 한번 뛰어보겠다"고 덧붙였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